Mie Takahashi (高橋 美衣)


1994년 홋카이도 출생. 2017년 요코하마대학 졸업.


무심코 떠올라 그려 모은 의미 없는 선이나 형태들 중에서 마음에 드는 것들을 골라 입체화 하였습니다.

이번에 전시하는 작품은 드로잉에서 힌트를 얻은 형태에 선명한 색채와 매트한 질감을 넣어 표현한 시리즈입니다.

무심코 생각나서 그리고 모아둔 선들의 모임이나, 의미를 두지 않은 형태들…

매일매일 끝도 없이 드로잉을 반복하고 있으면, 자신도 의도하지 않았던 새로운 형태를 발견하기도 합니다.

그것은 어딘 가에서 본 경치, 자연물, 주변에서 볼 수 있는 것들, 지금까지 내가 보아온 것들에 의해 만들어진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그것들은 나에게 있어서 뿐만 아니라, 여러 사람들의 기억과도 연결되어 있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1994年北海道生まれ。2017年横浜美術大学卒業。


何気なく思いつき描き溜めている意味のない線やかたちから気に入ったものを選び、立体にしています。

今回展示する作品はドローイングからヒントを得たかたちに鮮やかな色彩、マットな質感を施したシリーズです。

何気なく思いつき書き溜めている線のまとまりや、意味を与えない形たち。

日々取り留めのないドローイングを繰り返していると、自分でも意図していなかった新しい形を発見したりすることがあります。

それはどこかで見た景色や自然物、身近にあるものなど、これまで自分が見てきたものによって形づくられているんだと思います。

そしてそれらは自分にとってのものだけでなく、様々な人の記憶にも繋がるものだと思っています。






Born in Hokkaido in 1994. Graduated from Yokohama University Art and Design in 2017.


The artworks on exhibit initially originated from thoughtless lines, shapes, and doodles I’ve drawn and collected over the years. 

Among these countless doodles I created, I chose a few shapes I particularly liked and gave them vivid colors and matte textures to give them depth. While these shapes have no meaning at first, if you repeat drawing every day endlessly, you occasionally discover some unintentionally striking new shapes. 

I suppose these initially vague doodles may have subconsciously been inspired by natural landscapes, surrounding areas, or other images I’ve had deep within my memories. 

Another interesting thought is that these inspirations come not only from my own memories, but from the shared memories of othe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