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DEMPORARY

이영수展 / LEEYOUNGSOO / 李榮洙 / painting


모뎀포러리 Modemporary modernism + contemporary 


조선 회화의 백미를 꼽자면 겸재 정선의 실경산수와 김홍도, 신윤복의 풍속화 그리고 민화를 꼽고싶다. 이는 당시 국제적인 중국풍의 그것과는 다른 독자적인 양식이었기 때문이다.

근대기에는 박수근, 장욱진, 이중섭, 김환기 등이 유화라는 도구로 한국성을 가장 짙게 표출했고, 권진규는 당시 유행하는 엥포르멜 미술의 추상조각과는 거리를 두고, 전통적이고 사실적인 작품을 하면서 시대착오적이라는 평가를 받았지만 근대 조각사에 큰 획을 그었다.

밀레를 존경했던 고흐와 박수근이 밀레 아류가 아니라, 각자 고흐와 박수근이 되었던 것처럼 전통이란 형식, 재료 따위가 아니라 그 정신을 잇는 것이다.

개인적으로 현대미술이라는 것에 식상함을 느낀다. 조선과 근대를 관통하고, 동양과 서양을 관통하는 그 무엇에 관심이 있다. 그것과 나의 상호관계가 내 결과물이다. -이영수


Modemporary modernism + Contemporary


The ‘true view’ landscape paintings of Gyeomjae Jeongseon, genre paintings of Kim Hongdo and Shin Yunbok, and folk paintings are the highlights of late Joseon Dynasty artworks. This is because it was a unique style that was different from the international Chinese style of the time. ● In the modern period of Korea, Korean painters, Park Soo-geun, Jang Wook-jin, Lee Joong-seop, and Kim Whan-ki, etc., expressed their Korean sentiment most strongly through oil paintings. The sculptor Jin-gyu Kwon also focused on traditional and realistic works, distancing himself from the abstract sculpture of Enformel art that was popular at the time. Although he was considered anachronistic while working on classic sculptures, he marked a milestone in the modern Korean sculpture history. ● As Gogh and Korean painter Park Soo-geun, who admired Millet, developed their own style of painting rather than imitators of Millet, tradition is not about formality or material, but to continuation of the spirit ● Personally, I feel bored with contemporary art. I am rather interested in something that penetrates the Joseon Dynasty and the modern era, and penetrates the East and the West. My art works are resulted from the interaction between them and myself. ■ Lee Youngsoo


초대일시 / 2020_1017_토요일_04:00pm

예약관람제 / Tel. 070.4222.4986

관람시간 / 01:00pm~07:00pm / 일요일 휴관


콜론비아츠:b ARTS 서울 종로구 청계천로 159세운상가 4층 나,다열 434호 Tel. 070.4222.4986


호스팅 제공자 : (주)아임웹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청계천로 159, 세운상가 4층 나,다열 434호 콜론비아츠갤러리

대표 : 안선영 (070.4222.4986)

사업자 등록 번호 : 626-10-00500